아트미 스케치(베타)

뉴스

연예 생활사전
실시간주요뉴스
전체보기
실시간인기뉴스
실시간포토뉴스
전체보기
이시각탑뉴스
맞춤형광고

중소기업 20대 신입사원이 출근한 지 일주일만에 회사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.

10일 경남 고성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오전 8시 30분께 군내 S기업 1층 작업장 입구에서 A(27) 씨가 목 부위를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.

이날 오전 8시 40분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은 A 씨가 숨진 것으로 확인했다.

지난달 30일 입사한 A 씨는 평소처럼 이날 오전 8시 20분께 출근해 작업장으로 가는 중이었다고 경찰은 밝혔다.

A 씨가 숨진 채 발견된 곳에서 몇 미터 떨어진 작업장 안에는 일하던 동료들이 있었지만, 사건 목격자는 없었다.

경찰은 회사에 설치된 폐쇄회로(CC)TV를 확보하고, A 씨 직장 동료와 주변인을 상대로 수사하고 있다.

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경찰은 국과수에 부검을 의뢰한 상태이다.

A 씨 직장 동료는 "입사 일주일 밖에 안된 직원이라 만나지도 못했는데 이런 일이 발생해 안타깝다"며 말을 아꼈다.

경찰 관계자는 "현재까지 A 씨의 건강·금전 등 문제는 없던 것으로 파악된다"며 "타살로 추정하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"고 말했다.

 

 


아이디가 없으신 분은

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